• Home
  • 소개
  • 일간
  • 홍대표 유니버스
  • 홍탐라김제주
  • 제제와
  • 로그인

일간 홍탐라김제주(23. 08. 26.)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홍난영
홍난영
- 4분 걸림 -
  • 집중하는 걸로

참 이상하다. 유튜브의 자기 계발 영상들을 보면 맞다고 생각한다. 그런데 그런 영상들을 보면 이상하게 고민만 하게 된다. 고민만 하다 보니 아무것도 하지 못한 상태에서 하루를 버린다. 심하면 며칠이 갈 수도 있다.

왜 그럴까?

아마도... 그들이 하는 말은 맞지만, 나에겐 어울리지 않는 것 같다. 일반적으로는 맞지만, 나의 특수한 상황에선 안 맞는 거다.

그래서 결심했다. 그런 영상들은 많이 보지 않는 걸로. 물론 내가 생각하지 못한 인사이트를 주기도 하니 완전히 끊을 순 없다. 필요한 경우도 있다. 그러나 그것 때문에 쓸데없는 고민은 하지 않으려고 한다.

그 시간에 맞다고 생각하면서도 내게 잘 어울리고, 실현 가능성이 높은 것에 집중하기로 한다.

Prompt : a person who is focused on one thing, art, watercolor/ Image by Stable Diffusion
  •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해보자

나의 문제점을 찾았다.

무언가를 할 때 너무 큰 것을 상상해 버린다는 거다. 최소 유효 커뮤니티. 당장 많은 사람들이 놀러 와 북적거리는 커뮤니티를 바라면 안 된다.

물론,

목표는 그래야 하지만 처음은 절대 불가능하다.

서포터즈 여러분들이 가장 원하는 것, 한 가지부터 시작하는 거다. 거기서부터 시작인 거다. 그것부터 잘 해내야 한다.

나의 롤모델인 송은이 씨. 그도 비밀보장이라는 팟캐스트부터 시작했다.

나에겐 팟캐스트도 크다. 그보다 더 작은, 하지만 꼭 필요한 것부터 시작해 봐야겠다.

Prompt : A man is crossing a stepping stone in the valley. Across the stepping-stone is a forest of fruit trees, painting, expressive/ Image by Stable Diffusion
  • 오늘 쓴 글
한림쉼터를 위한 독서 노트 : 마케팅이다(2) 최소유효 커뮤니티
최소유효시장마케팅 책이다 보니 아무래도 ‘고객‘, ‘시장‘이라는 단어가 나온다. 상징적인 언어로 사용한다면 문제 될 것 없겠으나 한림쉼터는 일반 영리기업이 아니다 보니 어색한 면은 있다. 그래서 ‘서포터즈‘, ‘커뮤니티’로 바꿔쓰면 어떨까 싶다. 오늘은 Chapter 4(50~72p.)를 읽었다. 한림쉼터엔 이미 세계관이 존재한다우리는 국가가 아니다. 그렇기에 모든 것을 껴안을 수는 없다. 하고 싶어도
걸매생태공원, 제라와 함께
월이 입양 때문에 임보처가 있는 서귀포에 다녀왔다. 임보처에 ‘걸매생태공원‘이 가까이 있길래 소풍으로 데려가려고 홍탐김제는 함께 서귀포로 향했다. 월이 입양 보내고 우린 걸매생태공원으로 고고. 월이, 가족을 만나다드디어 월이도 가족을 만났다. 월이는 엄마, 아빠, 누나, 그리고 두 형아를 만나게 되었고 이름도 ‘두부’가 되었다. 남매 견인 유이가 소금이라는 이름을 새로 얻었는데 월이는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일간

홍난영

동물보호단체 '(사)제제프렌즈' 대표입니다. 제주 한림쉼터(유기견 보호소)를 운영합니다.